배너
배너
전체기사
현장고발   환경정보   환경산업   환경정책   취재현장 로그인 회원가입
에코파일
현장고발
환경정보
환경산업
환경정책
취재현장
인사말
회사소개
회원약관
개인보호정책
광고/제휴 안내
창간 축하
기사제보
에코파일 > 환경정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분수대 등 전국 물놀이형 수경시설 수질 안전 점검
환경부, 1,476곳 무료수질검사 진단 서비스 제공
 
안일만 기자 기사입력  2020/06/30 [14:55]

환경부(장관 조명래)는 본격적인 여름철을 맞아 분수대 등 전국 물놀이형 수경시설에 대한 수질 안전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안전대책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시설별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토록 하는 한편 물놀이장, 바닥분수 등을 가진 전국 공동주택(아파트)을 대상으로 무료 수질검사 진단 서비스를 제공한다.

 

환경부는 관할 지자체와 합동으로 7월 초부터 9월 말까지 개장한 주요 수경시설을 대상으로 수질기준 준수 등을 살펴보고 부유·침전물 제거여부, 소독시설 설치 또는 살균·소독제 투입여부 등 전반적인 관리실태를 점검한다.

 

물놀이형 수경시설에 쓰이는 용수의 수질검사는 운영기간 중 15일에 1회 이상 '먹는물 수질검사기관' 또는 '수질오염물질 측정대행업체'에 의뢰해 시행해야 한다. 수질기준 항목은 수소이온농도(pH), 탁도, 대장균, 유리잔류염소 등 4가지다.

 

이밖에 저장된 용수를 주 1회 이상 교체하거나 여과기에 1일 1회 이상 통과, 소독시설 설치 또는 살균·소독제 투입 등 시설물을 위생적으로 관리·운영해야 한다.

 

전국의 물놀이형 수경시설은 지난해 9월 기준으로 총 1,476곳이 있다. 구체적으로 국가·지자체·공공기관에서 설치·운영하는 시설 1,329곳, 관광지·관광단지, 도시공원, 체육시설, 어린이놀이시설 등에 설치된 민간시설 147곳으로 구성됐다.

 

유형별로는 분수대(바닥분수, 벽면분수 포함)가 965곳으로 전체의 65.4%를 차지했고 이어 물놀이장(조합놀이대)이 345곳(23.4%), 실개천 70곳(4.8%)을 차지했다.

 

물놀이형 수경시설 상담 지원은 대행기관인 ㈜엔솔파트너스(전화02-6299-7422)에서 받고 있다.

 

또한, 대한주택관리사협회에서는 공동주택 관리사(아파트 관리소장 등)를 대상으로 물놀이형 수경시설 '맞춤형 상담 서비스'를 적극적으로 안내하고 있다.   

 

환경부는 '물놀이형 수경시설 운영·관리 지침서(가이드라인)'와 '물놀이형 수경시설 이용자 주의사항' 포스터 등을 환경부 누리집(www.me.go.kr), 사회관계망서비스(블로그) 등에 게재해 물놀이형 수경시설 이용 안전에 힘쓰고 있다.

 

박미자 환경부 물환경정책국장은 "물놀이형 수경시설을 깨끗하고 안전하게 사용하기 위해서는 정기적인 용수교체, 소독, 수질검사, 주변청소 등 철저하게 수질을 관리해야 한다"라면서,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방역수칙도 잘 지킬 수 있도록 관리 상태를 주의 깊게 살펴보겠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20/06/30 [14:55]  최종편집: ⓒ 이그린뉴스
 
배너

포토뉴스
주간베스트 TOP10
  인사말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보호정책광고/제휴 안내창간 축하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주)이그린뉴스(신문사업 .인터넷신문사업)서울시 서대문구 연희로41길 152 발행인·편집인:안일만 청소년보호책임자:김기석 ☎02)786-0571 FAX:02)786-0573 등록일:2013.7.5 등록번호:서울.아02721 사업자등록번호:110-86-06528 게재된 제휴기사 및 외부 칼럼은 본지의 공식 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Copyright ⓒ2013(주)이그린뉴스.All rights reserved.
Contactwith:ilman@egreen-news.com